상단여백
HOME 정책 지난밤 나는 평화를 꿈꾸었네
베트남의 혼 '자장가 가사 속엔…'[기획연재] 제3부 여성박물관 (4),(5)
송필경 논설위원 | 승인 2009.08.06 14:09

 

4
『창조신화를 상징하는 용비늘이 있고 벽화의 시작은 어머니가 아이를 해먹(달아매는 그물 침대)에 뉘여 재우는 모습이다. 우리나라의 좋은 부모가 아이를 재울 때 책을 읽어주는 경우처럼, 베트남에서는 아이를 재울 때 도시에서나 농촌에서나 모든 부모는 자장가를 불러준다.

자장가는 베트남의 혼이다. 대부분 자장가들은 창조신화 ‘락  롱 꾸언·어우 꺼’의 신화나 몽골군을 물리친 쩐 홍 다이 이야기 같은 역사의 전설이나 역사의 영웅의 이야기이다.

자장가의 특징은 구전되는 것이 많다. 또한 어머니가 자기가 겪었던 일을 아이에게 그대로 전해주는 경우도 많이 있다. 노래 말이 좋으면 이것이 마을에 퍼지면 구전 자장가가 된다.

   
 
  ▲ 건국설화와 영웅을 담고 있다.  
 
한국군 민간인 학살 현장에 갔다가 굉장히 놀란 일이 있다. 꽝 아이 성의 빈호아사에 간 적이 있었다. 미 라이 마을 바로 옆 지역이다.

이 마을에서 한국군이 마을 사람 430명을 죽였다. 이 마을 입구에는 한국군 증오비가 서 있는데 거기에는 ‘하늘에 가 닿을 죄악 만대를 기억하리라’라고 씌여 있다.

2000년에 ‘건강사회를 위한 치과의사회(건치)’에서 이 마을에 들어갈 때 우물을 지어 주려고 했다. 왜냐하면 학살이 일어났을 때, 한국군이 학살을 끝내고 시신을 다 우물에 다 집어넣고 지푸라기와 분뇨를 덮어 우물을 태워버렸다.

이 마을의 유일한 원천이었던 우물이 없어져 버려, 내가 이 마을에 처음 들어갔을 때  40분쯤 되는 거리에서 물을 길어 지게에 지고 와서 식수로 쓰고 있었다.

그 기사를 본 건치가 ‘우리가 우물을 지어주고 싶다’하여 찾아갔으나 쫓겨났다. 그래서 나는 그 어떤 마을보다 빈호아 마을에 자주 찾아 갔다. 어느 날 그 마을에 들어갔는데 한 할머니가 해먹에 아이를 눕혀놓고 자장가를 부르고 있었다.

“아가야, 너는 이 말을 기억하거라, 너는 자라서 이 말을 기억하거라. 한국군들이 우리들을 폭탄 구덩이에 넣고 다 쏘아죽였단다. 아가야 너는 이 말을 기억하거라.” 뭐 이런 자장가를 불러 주고 있었다. 이 자장가는 매우 구슬펐다. 그때 나는 마을의 역사나 어머니가 겪었던 일이 구전 자장가로 들려준다는 것을 확인하였다.』


5
『자장가 부르는 어머니 옆에는 칼을 들고 있는 자매가 보인다. 쯩 자매 이다. 쯩짝·쯩니 자매는 중국 천년 지배에 저항한 첫 독립 운동가이다.

기원후 40년에서 46년까지 독립운동을 이끌어서 중국 지배에서 43년 첫 독립을 안긴다. 남성이 아닌 여성인 것이 인상적이다. 쯩 자매는 왕위에 올랐으나 46년 중국의 침략을 받아 무너지자 강물에 뛰어들어 자살한다.』  

중국의 베트남에 대한 정치적 지배는 대략 기원전 219년의 진(秦)나라 시황제의 남쪽 정벌에서 비롯했다. 위만 조선을 멸망시키고 조선에 한사군을 설치한 무렵인 BC 111년, 한(漢)나라가 찌에우 다의 남 비엣을 합병함으로써 베트남은 1천년 동안 중국의 여러 제국에게 식민지배를 당했다.

식민 지배가 늘 그렇듯 식민 관리의 착취가 가혹하자 민중은 고통과 불만이 커질 수밖에 없었다. 쯩 짝(Trung Trac)은 현을 다스리는 락장(현감)의 딸이자 남편 역시 락장이었다.

쯩 짝은 한에서 파견한 관리가 직접 세금을 징수하는 것에 반대하고 베트남 토착 지배계급이 세금을 징수하기를 주장했지만 받아들여지지 않자 여동생 쯩 니(Trung Nhi)와 함께 군사를 일으켰다. 40년 쯩 자매의 호소에 접한 토착 지배세력들은 순식간에 뭉쳤고 65개 현을 함락시켰다. 그러고 쯩 짝은 왕위에 올랐다.

한나라는 ‘항쟁을 진압’하기 위해 마위안(馬援) 장군을 파견하였다.(일반 역사책에는 이러한 행위를 ‘반란을 진압’한다는 용어를 사용하는 데 ‘반란’과 ‘항쟁·저항’은 완전히 구별하여야 한다. 독립운동이 반란인가? 독립운동가들이 비적인가?) 몇 번의 전투가 있었으나 42년 말 쯩 자매의 군대는 크게 패하고 말았다.

막다른 곳에 몰린 쯩 자매는 서로 손을 꼭 잡고 강물에 뛰어 들었다는 전설이 있는가 하면 마위안에 잡혀 목이 잘렸다는 이야기도 있다.

40년 쯩 자매의 항쟁을 시작으로 중국 지배(BC 111~AC 938)에 대한 저항은 천년 동안 끊임없이 이어졌다. 쯩 자매가 중국에 항쟁한 것이 비록 3년 만에 끝났지만 베트남 역사에서 가장 중요한 사건의 하나로 꼽힌다.

그 까닭은 처음으로 토착 세력이 힘을 모아 중국의 지배에 저항하였기 때문이다. 이때의 민중 봉기는 지금까지 베트남 민족의 저항정신과 민족주의 정신의 원천이 되고 있다.

쯩 자매가 죽었다는 음력 2월 6일을 베트남에서는 지금도 민족적 기념일로 기리고 있다. 또한 베트남 거의 대부분 도시에는 쯩 자매 이름을 딴 하이 바 쯩(Hai Ba Trung)이라는 거리가 있다.

   
 
   
 

 

건강사회를 위한 치과의사회 송필경 공동대표


송필경 논설위원  spk1008@yahoo.com

<저작권자 © 건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필경 논설위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상호명: (주)건치신문사  |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54길 21, 제1호 3층  |  대표전화 : 02)588-6946  |  팩스 : 02)588-6943
대표자: 전민용  |  청소년관리책임자: 윤은미  |  정보관리책임자 : 김철신  |  사업자등록번호 : 214-86-74634  |  발행인 : 전민용  |  편집인 : 김철신
Copyright © 2019 건치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