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플루 대비 국산 방역용 마스크 나와
상태바
신종플루 대비 국산 방역용 마스크 나와
  • 조혜원 기자
  • 승인 2009.09.11 12: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약청, KF94등급의 4개사 4개 방역용 마스크 허가


식품의약품안전청(청장 윤여표 이하 식약청)은 신종인플루엔자에 대비해 국내 4개 업체의 방역용 마스크 4개 제품을 허가했다.

이번에 허가된 마스크는 장정산업(주)의 ‘애니가드 방역용마스크 KF94', (주)웰크론의 ’안심방역원형마스크 KF94', 쓰리엠보건안전(유)의 ‘방역마스크 8710L KF94', 세창안전의 ’프리텍 방역용 마스크 F-3, KF94'등이다.

이 방역용 마스크에는 ‘방역용마스크’ 라는 표시와 ‘KF94’ 라는 등급 표시가 되어 있어 일반 마스크와 구별이 가능하다. 

식약청은 “일반 보건용 마스크도 신종플루 예방에 효과가 전혀 없는 것은 아니나 이번에 허가된 방역용 마스크를 사용하면 보다 효과적으로 외부 오염물질의 흡입을 막아주기 때문에 신종플루를 예방하는 데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식약청은 지난 7월 말 신종인플루엔자 유행에 대비하기 위한  마스크의 사용이 급증할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WHO가 권장한 마스크인 미국 질병 통제 예방센터 인증 제품(N95) 및 유럽 표준 인증 제품(FFP2)와 동급 이상의 성능을 가진 ‘KF94’ 등급의 방역용 마스크 규격기준을 마련해 발표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