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덴탈패밀리
치위협, 서치위 선거결과 인정 못 해치위협 자체 조사서 서치위의 회칙 위반 사항 지적…“선거결과 불인정 및 중앙 선관위서 시정조치할 것”
정선화 기자 | 승인 2018.02.08 17:06

대한치과위생사협회(회장 문경숙 이하 치위협)가 지난달 27일에 치러진 서울특별시치과위생사회(이하 서치위) 제16대 회장선거 결과를 인정치 않겠다고 지난 6일 밝혔다.

치위협은 서치위 회장선거에 입후보한 이향숙‧정은영 후보로부터 성명 및 진정을 접수해 조사에 나섰으며, 조사 결과 ▲선거관리위원회 구성 ▲대의원 수 배정 ▲대의원 선출 등에서 회칙 위반 사항을 발견하고 사실 확인 및 법률 자문을 마친 결과 협회 규정 및 서치위 회칙 위반에 해당하는 이번 선거 결과를 인정할 수 없다는 입장을 분명히 했다.

특히 치위협은 조사한 자료 및 법률 자문내용을 치위협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이관해 서치위 회장선거에 대한 결정을 내리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참고로 최근 대한치과의사협회가 선거무효소송에 패소한 결정적 원인이 선거관리규정 위반에 있는 데다, 지부 선거결과를 중앙회가 나서 회칙 위반이라고 단정지은 만큼 자칫 송사에 휘말릴 경우에는 무효 판결 가능성도 있어 보인다.

치위협 규정 위반 및 자의적 회칙 운영 정황 발견

먼저 치위협은 선거관리위원회(이하 선관위) 구성에 있어 회칙 위반 사항을 조목조목 짚었다.

치위협은 서치위 회칙이 회장 선출방법과 선거에 관한 사항은 정하고 있지 않으므로 상위기관인 치위협 정관 및 규정을 준용해야 한다고 전제하면서, 협회 선거관리규정에 따라 선관위는 총회 개최 60일 전 이사회에서 선임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어 치위협은 “하지만 서치위는 총회 15일 전인 1월 12일에 ‘회장 전결 후 이사회 사후 승인 요청’으로 선관위를 발족하고 위원장을 18일에 선임하는 등 의결절차를 준수하지 않았다”며 “또 서치위는 회장 임의 결정사항으로 이사회 승인 전까지 선관위를 총무 및 법제위원회에서 주관한 것으로 밝히고 있는데, 이는 선관위를 별도로 두는 취지에도 어긋난다”고 짚었다.

또한 서치위가 대의원을 임의로 배정하고 임의 선출 규정을 만드는 등 자의적인 회칙 운영에 대해서도 지적했다.

치위협은 “본래 서치위 회칙 제24조에 의거한 대의원 수는 총 66명인데, 서치위는 60명의 대의원을 선정하고 회칙에 당연직으로 정해져 있는 회원을 선출직 대의원에 포함시켰으며, 회칙에 위배된 대의원 선출 규정을 만들어 관할대학 자문위원을 당연직 대의원에 위촉했다”며 “또 협회 정관 및 회칙 상 대의원자격요건인 연회비 납부의무를 준수하지 않은 임시정회원에게 대의원 자격을 부여했다”고 밝혔다.

아울러 치위협은 “대의원 선출 및 명부확정을 위한 이사회 의결과 담당위원회 결의 사실도 파악할 수 없었고, 대의원 자격 위임에 있어서도 대의원 권한 위임자의 참석권과 의결권 인정이 불가한 것으로 판단된다”며 “위임받은 대리참석자의 인원이 과반에 달하는 경우 의사정족인원을 충족하지 못할 수 있기에 원칙적으로 권한위임 및 대리참석은 허용하지 않는 것이 타당하다”고 지적했다.

한편, 서치위는 같은 날 기자회견을 열고 이번 회장선거에 대해 관행대로 진행했으며 규정도 위반하지 않았다는 입장을 고수하고 있어 논란은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정선화 기자  hwa@gunchinews.com

<저작권자 © 건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선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5
전체보기
  • 평생회원 2018-02-09 14:55:11

    서울시 올바른 치과위생사 모임???
    누가 당신들에게 권리를 주었나요? 개인 회원으로서 의견을 말하는 것은 막지 않습니다. 막을 권리도 없구요..
    그런데.. 유령회사, 엄마부대도 아니고,, 정확한 소속과 연락처도 없는 단체명을 언급하면서 마치 많은수의 회원들의 의견인것처럼..
    오햇동안 활동하고, 무척이나 양심적이고 공식적인 단체인것처럼..
    서울회를 비난한 당신들이 누구인지 궁급합니다.   삭제

    • 평생회원 2018-02-09 14:50:43

      질문드립니다.
      지회 총회에서 결정된 사안에 대해 문제를 제기할 수 있는 것은 회원들 아닌가요??
      왜 중앙회에서 지회의 결정을 인정한다 안한다 할수있는거지요??
      서울회 회원들은 바보랍니까?
      중앙회에서 맘에들면 그냥보고.. 맘에 안들면 인정하지 않으면서 개입하고???

      중앙회 총무이사가 지회총회에 참석하여 간섭하셨다면서요???

      더이상 지회를 바보취급하는 것은 중단하고
      서울시회에서 원만히 잘 해결하도록 뒤에서 지원하고 지켜봐주시지요??   삭제

      • 정회원 2018-02-08 22:56:16

        회비도 내지 않은 회원을 대의원으로 선출하고 선거권까지 줬다? 그리고 위임자와 대리참석자가 그리도 많다고요?
        이건 조직적인 부정선거 아닌가요? 이래도 덮고 가나요?   삭제

        • 회원 2018-02-08 22:19:29

          서치위 잘못을 인정하고 떳떳히 행해라
          정말 챙피해서 얼굴을 못들겠다   삭제

          • 회원 2018-02-08 21:23:56

            정말 치위협 명예를 위해 불공정 선거를 강행한 서치위 선거를 확실히 처리해야할것입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상호명: (주)건치신문사  |  서울 금천구 가산동 60-24번지 월드메르디앙벤쳐센터 1111호  |  대표전화 : 02)588-6946  |  팩스 : 02)588-6943
            대표자: 전민용  |  청소년관리책임자: 윤은미  |  정보관리책임자 : 김철신  |  사업자등록번호 : 214-86-74634  |  발행인 : 전민용  |  편집인 : 김철신
            Copyright © 2018 건치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