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업계 화제의 신제품
오스템 AI 기술 적용 S/W 'V-Ceph 8.1' 출시1200개 샘플로 90% 이상 정확한 계측... 정∙측면 사진 2장으로 빠른 3D Face 구현
이인문 기자 | 승인 2019.04.04 16:54

오스템임플란트(대표 엄태관 이하 오스템)가 지난 3월 치아교정 및 악교정 분야 전문 소프트웨어 V-Ceph의 업그레이드 버전 8.1을 출시했다. V-Ceph 8.1은 업계 최초로 Smart AI를 도입,  기존 S/W들 대비 정확한 진단과 임상의 편의성을 제공한다.

V-Ceph 8.1은 클릭 한 번만으로도 빠르면서도 정확한 Tracing이 가능하다. AI와 연계한  Auto Tracing 기능을 탑재했기 때문이다.

기존 교정진단 프로그램들의 경우 계측값 오차 등으로 인해 Tracing에 많은 시간을 소비해야 했다. 하지만 V-Ceph 8.1의 Auto Tracing 기능은 약 1200개 메이저 제조사 영상 장비로 촬영된 다양한 샘플로 AI를 학습시켜 정확도가 90% 이상이다. 이를 통해 빠르고 정확하게 계측점을 Tracing해 최소한의 수정만으로도 계측값을 빠르게 획득할 수 있다. 전문가는 물론 두부 계측에 대한 정확한 지식이 없는 초보 임상의도 정확하고 빠르게 계측이 가능한 것이다.

V-Ceph 8.1의 3D Face 기능도 장점이다. 추가 스캐너 장비가 없어도 정면과 측면사진 2장만으로 3D Face를 생성할 수 있기 때문이다.

치아교정 및 악교정 분야의 소프트웨어는 정확한 치료계획 수립을 위해 정확한 Face 스캔 기능이 필수다. 기존 제품들의 경우 3D Face 기능 활용을 하기 어려울 정도로 오차가 심했다. 하지만 V-Ceph 8.1은 정면 11개와 측면 9개의 특이점을 사진 위에 클릭하면 약 90초 내로 오차없이 정확한 3D Face가 생성된다. 이같은 3D Face 기능을 활용해 정확한 3D 시뮬레이션이 가능하고, 환자상담시 치료동의율을 높일 수도 있다.

V-Ceph 8.1에서 Grid View 기능과 Hover Fusion photo 기능도 주목할만 하다. Grid View 기능은 환자의 정면사진에서 좌측과 우측의 동공에 랜드마크를 찍어서 나타나는 격자선으로 좌우 비대칭을 평가하고, 정확한 치료 계획을 수립할 수 있도록 돕는다.

또한 Hover Fusion photo 기능은 사진의 왼쪽 하단 모서리로 마우스를 이동시킬 경우 7종의 중첩 사진을 편하게 이동해 펼쳐주기 때문에 환자 상담시 유용하다.

오스템은 이번 V-Ceph 8.1 출시와 함께 오스템 결합 요금제를 출시할 예정이다. 아울러 기존 V-Ceph 8.0 구매 고객의 경우 무상으로 업데이트를 진행할 수 있다.

오스템 관계자는 "V-Ceph은 교정전문의 및 구강악안면외과전문의 등을 위한 교정치료 및 악교정 수술 전문 소프트웨어로서 국내 점유율 1위 및 국내 모든 치과대학병원에서 사용하고 있다"며 "특히 시장의 디지털화에 발맞춰 AI 기술을 접목한 V-Ceph 8.1은 정확하고 빠른 진단으로 부작용 및 부대비용, 불필요한 시간 소모를 최소화 시킬 수 있기 때문에 임상의들의 니즈를 충족시킬 것"이라고 설명했다.

V-Ceph 8.1에 대한 자세한 문의는 오스템(1588-7522))으로 하면 된다.

이인문 기자  gcnewsmoon@gunchinews.com

<저작권자 © 건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인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상호명: (주)건치신문사  |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54길 21, 제1호 3층  |  대표전화 : 02)588-6946  |  팩스 : 02)588-6943
대표자: 전민용  |  청소년관리책임자: 윤은미  |  정보관리책임자 : 김철신  |  사업자등록번호 : 214-86-74634  |  발행인 : 전민용  |  편집인 : 김철신
Copyright © 2019 건치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