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업계 업계 소식
디오 "혁신을 넘어선 새로운 경험 선물"‘SIDEX 2019’서 차별화된 기술력 적용한 디지털 솔루션 선봬... 국내 최초 공개 ‘UV Activator 2’ 단연 주목
이인문 기자 | 승인 2019.05.14 14:27

디지털 덴티스트리 선도기업 디오(대표이사 김진백)가 지난 10일부터 12일까지 사흘간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SIDEX 2019’에 참가해 차별화된 기술력을 적용한 디지털 솔루션으로 참관객들에게 혁신을 넘어선 새로운 경험을 선물했다.

환자의 내원부터 진단, 플래닝, 가이드 프린팅, 시술 그리고 모델리스 보철에 이르는 디지털 임플란트 ‘DIOnavi.’ 전 과정의 ‘Digital Workflow’ 풀 라인업을 선보이며 다양한 고객 가치를 전달했다는 평가와 함께 성공적으로 전시를 마무리했다.

디오는 이번 전시회에서 국내 최초로 ‘UV Activator 2’를 공개하는 등 차별화된 기술력과 디자인으로 참관객들의 탄성을 자아냈다. ‘UV Activator 2’는 SLA표면 처리된 티타늄 표면에 자외선을 이용한 광조사 처리로 소수성의 티타늄 표면에 있는 탄화수소 물질 등 다양한 유기불순물의 흡착을 제거함으로써 골융합에 유리한 표면의 친수성을 획득하는 차세대 표면처리로 각광받고 있다.

특히 ‘UV Activator 2’는 기존 시스템의 UV 광선 투과흡수 및 손실을 완벽하게 보완하면서 ‘UV Irradiation Time’을 15분에서 20초로 획기적으로 줄이는 등 혁신에 혁신을 더하며 이번 전시회에서 출품한 제품 가운데 가장 주목 받았다.

또한 압도적인 대세 행보를 이어가고 있는 디지털 임플란트 ‘DIOnavi.’ 외에도 첨단 기술력으로 속도와 정확성까지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밀링머신인 Ivoclar Digital 사의 ‘Programill PM7’, 그리고 국내에서 처음 선보인 최고의 가성비를 자랑하는 Amanngirrbach IDC 사의 ‘PL900S’ 체어사이드 밀링머신 등 다양한 디지털 솔루션도 인기를 끌었다.

디오의 R&D 혁신을 직접 진두 지휘한 김진백 대표는 “지난 7년동안 혁신을 넘어선 새로운 경험을 선보이는데 집중한 결과 디오의 차별화된 경쟁력이 이번 전시회를 통해 여실히 드러났다”면서 “특히 ‘UV Activator 2’는 그 동안 경험하지 못했던 기술을 집약해 디지털 덴티스트리 혁신을 만들겠다는 목표로 국내에서 처음 공개한 것이며, 앞으로도 디오는 고객들이 치과에서 실질적인 가치를 경험할 수 있는 차별화된 혁신 기술을 기반으로 글로벌 시장을 지속적으로 선도해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인문 기자  gcnewsmoon@gunchinews.com

<저작권자 © 건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인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상호명: (주)건치신문사  |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54길 21, 제1호 3층  |  대표전화 : 02)588-6946  |  팩스 : 02)588-6943
대표자: 전민용  |  청소년관리책임자: 윤은미  |  정보관리책임자 : 김철신  |  사업자등록번호 : 214-86-74634  |  발행인 : 전민용  |  편집인 : 김철신
Copyright © 2019 건치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