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업계 글로벌 챌린지
'Osstem Meeting 2019 Istanbul' 성료베트남 치과의사 100여 명 등 총 800여 명 참가... 쉽고 빠른 임플란트 수술 노하우 공유
이인문 기자 | 승인 2019.10.02 12:29
'Osstem Meeting 2019 Istanbul' 이 지난달 14일과 15일 양일간 이스탄불에서 개최됐다.

오스템임플란트(대표 엄태관 이하 오스템)가 지난달 14일과 15일 양일간 이스탄불 Ciragan Palace Kempinski Istanbul Hotel에서 Osstem Meeting 2019 Istanbul을 개최했다.

'EASY, COMFORT, SPEEDY IMPLANT SURGERY'를 주제로 진행된 이번 심포지엄은 현지 치과의사 700여 명과 베트남 치과의사 100여 명 등 총 800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성황리에 진행됐다.

심포지엄은 디지털가이드 수술에 초점을 맞춘 'Consentrated to Digital Guided Surgery'와 안전하고 빠른 수술에 초점을 맞춘 'Osstem's Comfort and Speedy Surgery' 등 두 개의 세션으로 나뉘어 진행됐다.

'Consentrated to Digital Guided Surgery' 세션에서는 터키 Esra Ondur 원장이 첫 연자로 나서 'Sinus Membrane 상승에 대한 최소의 침습적 접근'을 주제로 강의를 진행했다. 이어 터키 Münip Çolakoğlu 원장이 오스템 원가이드를 활용한 자신의 첫 임플란트 시술 성공기를 중심으로 원가이드의 우수성을 소개했다.

중식 이후에는 일산앞선치과 김용진 원장이 난케이스에서 원가이드 시스템을 사용한 최상의 임플란트 시술 방법과 사례를 소개했다. 이어 터키 Marco Tallarico 원장이 원가이드 시스템을 활용한 다양한 케이스를 소개하며, 디지털덴티스트리 방향을 짚었다. 끝으로 터키 Ismail Ondur 원장이 디지털 기술의 도입을 통해 과거 어려웠던 수술이 현재 단순한 수술로 발전한 과정을 설명했다.

'Osstem's Comfort and Speedy Surgery' 세션에서는 터키 Cem Mekik 원장이 첫 연자로 나서 Sinus Augmentation Techniques를 주제로 천공의 접근방향에 대해 강의했다. 이어 연세구치과 김진구 원장이 'Ossbuilder를 사용해 쉽고 확실하게 GBR을 성공적으로 하는 방법'을 소개했으며, 터키 Mustafa Cihan Yavuz 원장은 잇몸절개술의 과거와 현재를 비교했다. 마지막으로 터키 Ozgur Bultan 원장은 임플란트 식립부터 보철까지 외과적 관리방법에 대해 소개했다.

연세구치과 김진구 원장이 강의를 진행하고 있다.

오스템 박상호 터키법인장은 "이번 심포지엄에서 진행된 오스템 라이브 서저리의 인기는 압도적이었다"면서 "좌우, 후방부위의 상악동 거상술이 필요한 무치악 환자에게 원가이드 시스템을 활용해 임플란트를 측면으로 식립하는 즉시로딩 디지털가이드 수술과 완전 무치악인 여성환자에게 Ossbuilder를 사용, GBR과 상악동 거상술을 선보였다"고 전했다.

이어 그는 "심포지엄 이후 진행된 오스템 나이트에서는 터키전통춤을 비롯해 밸리댄스, 전통군무 등 다채로운 공연과 만찬이 진행돼 참가자들의 만족도를 더욱 높였다"며 "향후에도 터키 치과의사들의 더 좋은 진료를 위해 우수한 교육프로그램과 제품공급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행사장에는 임플란트와 각종 키트류 등 오스템 제품들이 전시됐으며, 특히 밀링머신 OneMill 4x, 덴탈CT T1 등 디지털 장비들이 주목받았다.

이인문 기자  gcnewsmoon@gunchinews.com

<저작권자 © 건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인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상호명: (주)건치신문사  |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54길 21, 제1호 3층  |  대표전화 : 02)588-6946  |  팩스 : 02)588-6943
대표자: 전민용  |  청소년관리책임자: 윤은미  |  정보관리책임자 : 김철신  |  사업자등록번호 : 214-86-74634  |  발행인 : 전민용  |  편집인 : 김철신
Copyright © 2019 건치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