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악서울대치과병원, 환자에 쾌유기원
상태바
관악서울대치과병원, 환자에 쾌유기원
  • 이인문 기자
  • 승인 2021.03.10 17: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9일 개원 6주년 맞아 내원 환자들에게 메시지와 구강위생용품 전달
39번째 내원환자에게는 꽃다발과 함께 기념품을 전달했다. (왼쪽부터) 김재영 진료부장, 39번째 내원환자, 김명희 파트장, 김윤정 교수.
39번째 내원환자에게는 꽃다발과 함께 기념품을 전달했다. (왼쪽부터) 김재영 진료부장, 39번째 내원환자, 김명희 파트장, 김윤정 교수.

관악서울대치과병원(병원장 이삼선)이 지난 9일 개원 6주년을 맞이해 병원을 방문한 환자들에게 쾌유를 기원하는 따뜻한 메시지와 함께 구강위생용품을 전달했다.

특히 개원일인 3월 9일과 관련 있는 39번째 내원 환자에게는 꽃다발과 함께 별도로 준비한 기념품을 제공, 의미를 더했다.

이삼선 병원장은 “개원 6주년을 맞이해 환자분들의 쾌유를 기원하는 관악서울대치과병원 교직원 모두의 마음이 전달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인근 지역 주민에게 수준 높은 치과진료 서비스를 제공하고 마음까지 보듬어 주는 따뜻한 병원이 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지난 2015년 3월 9일부터 진료를 시작한 관악서울대치과병원은 관악구에서 연구와 진료를 병행하는 유일한 병원급 치과병원으로 각 층을 협력진료센터와 수복·심미·치주센터, 임플란트·악교정센터로 센터화해 2개 과 이상의 유기적인 협진이 가능한 진료시스템을 갖추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