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보건복지/사회 원수폭금지 세계대회 통신
“인간으로서 피폭자의 고통에 공감토록”[2019 원수폭금지세계대회 ①] 8월 9일 조선인 원폭 피해자 위령제
안은선 기자 | 승인2019.08.13 16:52
  • 동방유일 2019-08-15 03:44:06

    아직 멀었다.
    원폭"피해"란 말을 교묘하게 사용한다!
    원폭경험, 체험 등 다른 말 많은데도 꼭
    일본이 피해자인 듯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상호명: (주)건치신문사  |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54길 21, 제1호 3층  |  대표전화 : 02)588-6946  |  팩스 : 02)588-6943
    대표자: 전민용  |  청소년관리책임자: 윤은미  |  정보관리책임자 : 김철신  |  사업자등록번호 : 214-86-74634  |  발행인 : 전민용  |  편집인 : 김철신
    Copyright © 2019 건치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