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업계 글로벌 챌린지
네오, 방콕 국제 심포지엄서 기술력 '자랑'허영구 대표 연자로 나서 Complication에 대한 솔루션으로 바로가이드 추천
이인문 기자 | 승인 2019.12.09 16:54
태국에서 열린 'BIS 2019' 강연장 모습

네오바이오텍(대표 허영구 이하 네오)이 태국에서 열린 BIS 2019 (Bangkok International Symposium of Implant Dentistry 2019)에 참가해 한국의 임플란트 기술력을 선보였다.
 
지난달 27일부터 29일까지 사흘 간 열린 이번 심포지엄에는 태국을 비롯한 해외 각국의 치과의사 1,000여 명이 참석해 다양한 임상 경험과 노하우를 공유했다.

이번 BIS 2019에서는 'The Conquest of Implant Complications'를 주제로 임플란트 합병증에 관한 솔루션과 패러다임에 대한 다양한 강연이 진행됐다. 전시 현장에는 50개 이상의 글로벌 임플란트 업체가 참가해 새로운 기술과 다양한 제품을 선보였다.

네오는 임플란트 및 장비와 더불어 올해 출시한 디지털 가이드 신제품 VARO Guide를 선보여 참가자들의 관심을 끌었다.

허영구 대표는 이튿날 연자로 나서 'Contemporary treatment options for various peri-implant complications'란 주제로 강연을 진행했다.

허영구 대표가 강의를 진행하고 있다.

허 대표는 Complication에 대한 솔루션으로 바로가이드를 추천했으며, 지난 10월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2019 네오바이오텍 월드심포지엄 현장에서 펼쳐진 'Self Live Surgery' 임상 사례를 들어 바로가이드의 효용성을 소개했다.

네오는 “현재 동남아 시장은 디지털 덴티스트리 분야에 뜨거운 관심을 보이고 있다”면서 “이번 BIS 2019는 네오의 ‘바로가이드’ 기술력을 동남아시아를 비롯한 글로벌 치과 업계에 알리는 발판이 됐다”고 전했다.

'BIS 2019'에 참가한 네오의 전시 부스 모습

이인문 기자  gcnewsmoon@gunchinews.com

<저작권자 © 건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인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상호명: (주)건치신문사  |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54길 21, 제1호 3층  |  대표전화 : 02)588-6946  |  팩스 : 02)588-6943
대표자: 전민용  |  청소년관리책임자: 윤은미  |  정보관리책임자 : 김철신  |  사업자등록번호 : 214-86-74634  |  발행인 : 전민용  |  편집인 : 김철신
Copyright © 2020 건치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